커뮤니티

조회 수 711 추천 수 5 댓글 3



호 소 문

 

저희는 지난 416일 세월호를 타고 수학여행을 가다 침몰사고로 세상을 떠난 단원고 2학년 학생들의 엄마 아빠입니다.

 

처음 사고소식을 접하고 아이를 데리러 진도로 떠날 때는 아이의 죽음을 상상도 못하고 구조가 되었다고, 또 구조가 될 것이라는 보도에 크게 걱정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당일 허겁지겁 도착한 진도체육관과 팽목항에서 불안감이 저희를 엄습해왔습니다. 아무 도움도 받지 못하고 우왕좌왕해야했던 가족들...여기저기서 들리는 구조에 대한 잘못된 정보들...그토록 기다리던 저희의 아이들은 기다리라말에 붙잡혀 죽어갔고, 그날부터 저희 모든 가족과 가정의 고통은 시작되었습니다.

 

결국 저희들은 믿고 기다리다 아이를 잃고 유가족실종자 가족이 되었습니다.

그날 구조할 수 있는 시간에도 구조하지 않고 이런 저런 회의와 핑계만 대던 현장의 관계자들을 저희는 보았습니다.

 

언론의 보도만을 믿고 구조를 기다리며 안타까워했던 국민여러분, 저희 유가족은 저희가 눈으로 본 구조에 애쓰지 않는 현장상황에 당황했고, 여전히 과장, 거짓 보도하고 있는 언론에 그리고 그것을 근거로 저희를 안심시키려는 정부대책의 관계자들에게 화가 나고 분통이 터졌습니다.

 

수많은 아이들과 일반인 그리고 승무원과 교사들이 가만있으라는 말을 믿고 차가운 바다에서 죽어갈 때, 아무 것도 할 수 없었던 저희는 구조를 책임져야 할 정부의 대처를 믿고 아이들을 만날 시간만 하염없이 기다렸습니다. 우리는 이 어이없는 참사에 대한 정부의 책임을 묻고 싶습니다.

 

국민여러분, 이번 세월호 참사의 원인 등이 철저하게 밝혀지지 않으면 또 2의 세월호3의 세월호수많은 국민들에게 고통과 슬픔을 줄 것임을 알기에 이번 참사를 계기로 또 다른 무고한 희생을 막고 싶습니다.

 

  1. 어떠한 구속이나 압력도 받지 않는, 철저하고 성역 없는 진상규명

  2. 지위고하를 막론한 책임자 처벌

  3. 참사의 진실을 밝히고, 희생자를 기리며,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통해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보호할 특별법 제정

 

저희는 제 자식을 지키지 못했지만 한분 한분의 서명이 천만 개가 된다면 틀림없이 저희 아이들과 희생자 모두의 죽음이 헛되지 않게 되고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대한민국이 될 것입니다. 그것을 위한 국민의 힘을 보여주셨으면 합니다.

 

함께 울어주고 아파해주신 여러분,

정말 감사하며 끝까지 저희와 함께 해 주시기 바라며 저희는 국민의 힘을 믿습니다.



세월호 사고로 인한 희생자 및 실종자 유가족 일동



온라인서명 : http://goo.gl/i6XP7F


국민대책회의 온라인서명 : http://sign.sewolho416.org


국제온라인 : http://secure.avaaz.org/en/sewol_ferry_never_again_loc/?1401114802


Comment '3'
  • ?
    파리개혁교회 2014.08.13 19:49
    첨부 파일은 호소문과 서명용지입니다.
  • ?
    파리개혁교회 2014.08.16 22:20
    세월호 그냥 넘어가면 안녕들하시겠습니까?
    안녕들하십니까라는 물음 외면하거나 안녕합니다로 무시했다가 세월호 일어나지 않았습니까?
  • ?
    Soji 2014.08.26 18:47
    누가 그냥 넘어간답니까? 누가 외면 한답니까? 안녕들하십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6471 174
511 제언.의견 도움을 구합니다! 중고 상거래에 대해 아시... 2 familly 2015.01.14 802 0
510 토론.발제 질문!! 벼룩시장 거래에서 주의할점.. 20 familly 2015.01.13 2013 0
509 토론.발제 Je suis charlie 2 셀리맨 2015.01.08 893 3
508 고민.상담 너무 억울합니다. 도오ㅏ주세요.ㅠㅠ 8 다즐링아이즈 2015.01.06 2352 1
507 제보 Cachan에 살았던 조xx씨 창고에 짐 놔두셨던... 4 yy 2014.12.10 2423 9
506 제보.고발 탈북자들을 위해 서명해 주세요. 신부 2014.11.13 646 5
505 제보 한인식당 노래방에서 불편한일을 겪었습니다. 3 파리유학생11 2014.10.17 3133 1
504 제보 (주의 당부) 중고 테니스 라켓과 공 거래시... 1 Felipe 2014.10.13 2012 0
503 제보 독도홍보영상 조회수, 日에 완패… 외교부 "... file 윤조신 2014.10.03 1471 1
502 제보 DHL로 물건받으면서 부당한 세금 내셨던 분들! 3 아누크 2014.09.24 1426 1
501 제보 2014년 9월 15일 새로 부동산법 적용 1 미지 2014.09.21 1002 1
500 제보.고발 과연 세월호특별법...수사권만 유가족에 달... 7 신부 2014.08.27 1035 3
499 제보 법률 자문을 찾고 있어요 1 SueMarcin 2014.08.23 828 0
498 제보.고발 세월호 특별법 "상세 내용" 2 신부 2014.08.13 1291 1
» 기타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 천만인 서명운동 3 file 파리개혁교회 2014.08.13 711 5
496 제보.고발 파리-서울,서울-파리 항공권 사기피해자들 ... 8 file 조선녀자 2014.08.12 2901 0
495 제보.고발 유병언 유언비어 · 괴담 단속은 적반하장 shan 2014.08.11 699 1
494 토론.발제 프랑스내 한국 교포 사회의 건전한 발전을 위해 baba 2014.08.09 940 1
493 제보 프랑스에서 삼성에 대한 인식이 어떤가요?? 1 derreisende 2014.07.18 1137 0
492 고민.상담 어떻게 그렇게 엄마 행색을 할 수 있을까요 4 ajteofh 2014.06.10 2840 0
491 토론.발제 세계총연과 유럽총연의 망언에 대한 유럽한... 4 sancho 2014.05.29 1129 7
490 제안.건의 이제는 프랑스, 파리 교민이 힘을 모아 국가... 17 블루와인 2014.05.28 1796 6
489 제보.고발 유병언 올해 7월 프랑스에서 전시 예정 file litige 2014.05.26 1170 1
488 제보.고발 유병언 자녀들이 프랑스로 모여들었다는데... paris82 2014.05.17 1522 0
487 제보.고발 유병언 2015년 파리 필하모니에서 전시 계획중 9 file litige 2014.05.15 1609 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7 Next
/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