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제안.건의
2007.02.22 11:33

올바른 인터넷 문화와 한인회의 역할

조회 수 9893 추천 수 79 댓글 2
새롭게 구성된 한인회가 신년 사업계획 발표를 앞둔 지금, 한인 사회는 2007년에 대한 신선한 희망과 힘찬 도약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한불 120주년 행사를 통해 한국의 위상이 드높아지고, 재불 한인 또한 1만 5천 여명으로 늘어났을 뿐 아니라, 많은 새로운 업체들이 생겨나는 등 교민 사회에 변화가 일고 있습니다. 그런 만큼 한인사회의 모든 구성원들이 공감할 수 있는 공동체를 만들어 나가는 일에 한인회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 가운데 한인회가 제시한 '한인회 홈페이지 적극 활용'은 건강한 재불한인사회를 꿈꾸는 모든 사람들의 욕구를 충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세계는 테러와의 전쟁으로 기력을 잃어가고 있습니다.
수많은 생명을 앗아가면서도 그 얼굴을 가린 천한 폭력이기에, 더욱 미래가 암울하게 느껴지기 때문입니다.
인터넷 시대인 지금, 이 얼굴 없는 폭력은 사이버 세상으로까지 침투해 들어와, 인터넷 곳곳에 그 어둠을 확대해가고 있습니다.
문제는 재불한인사회 역시 이 인터넷 테러에 시달려 기운을 잃어가고 있다는 것입니다.
사실 자체를 가늠 할 수도, 확인할 수도 없는 말들로 얼굴을 가린 악플성 글은 한 사람과 한 가정을 파괴하는 무서운 위력을 과시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 모두가 평화와 사랑을 꿈꾸는 것이 분명하다면, 건설적인 비판과 따뜻한 격려로 서로 돕고 서로 발전해 나가는 사회를 만드는 것은 결국 불가능한 일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곰팡이처럼 눅눅하게 여기 저기 흩어져, 건강한 사람들에게 불신과 분쟁의 포자를 퍼트리는 행위는, 평화와 사랑만을 품고자 하는 우리 교민사회에 큰 위협이 되고 있습니다.
그러기에 새로 출범한 한인회가 한인회 홈페이지를 교민들의 커뮤니케이션의 장으로 적극 활용하고, 객관적인 기준을 정해서 그에 적합하지 못한 언어들은 걸러내는 등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건강하고 화목한 인터넷 공간을 가꿔줄 것을 제안합니다.
서로에 대한 존중과 감싸주는 너그러움으로 우리의 무한한 능력을 결집시키고, 건강한 한인사회를 조성해 갈 수 있는 소통의 안전지대로서의 역할을 담당해준다면, 한인사회도 현재와 같은 소모적인 말에 사슬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이라 믿습니다.

인터넷은 모두가 무한한 정보에 마음껏 억세스하고, 마음껏 자신의 생각을 표현하도록 함으로써 사이버 공간의 민주주의를 이루어 냈으나, 반대로 익명성과 속도를 악용한 폐혜 또한 아날로그 시대를 훨씬 능가하는 것이 사실입니다.
문득 펜 끝으로 그리움을 이야기하던 그 시절 생각이 간절합니다. 평화와 사랑은 얼굴을 맞대고 미래를 고민하던 아날로그식 가슴에서 더 크게 자랄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인터넷 악플성 글은 희망과 화합으로 충만하고픈 교민사회의 하늘에 구름을 드리우고, 파랗게 움터야 할 우리 교민들의 밭을 말라가게 하고 있습니다.
건전한 소통에 대한 한인회의 노력이 오염된 사이버 교민사회에 한 줄기 햇볕이 되어주기를 희망합니다.

파리지성 정락석
Comment '2'
  • ?
    kspro 2007.02.22 12:37
    좋은 글, 따뜻한 마음, 필요한 제언의 글을 읽고 무척 공감이 되었으며, 마음이 훈훈해졌습니다.
    사랑이 넘치는 한인사회, 서로 힘껏 밀고 당겨주는 한인사회의 발전을 기대하면서..
    교민지 발행인님들과 재불한인회, 주불대사관, 우리 커뮤니티내 독자분들 모두에게 화이팅을 외칩니다. 화이팅!!!!!
  • ?
    지나가다가 2007.03.11 20:37
    이 글을 한인회 홈페이지에 올리는 것이 적절하다고 봅니다.
    번지를 잘 못 찾은 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6429 174
106 토론.발제 파리 교민신문들의 교회 광고 15 ovni 2007.06.25 7648 66
105 제보.고발 아가 이유식에서 나무조각이 나왔네요. 3 milk 2007.06.20 6714 44
104 제안.건의 6월14일 <주불대사관 제 3차 동포사회와... 18 kspro 2007.06.06 8877 62
103 토론.발제 영사보조원..유감스럽습니다. 51 시민연대 2007.05.30 12847 79
102 고민.상담 이민자의 질투- mon putain de papier 15 미미 2007.05.28 10344 66
101 제안.건의 프랑스에서 자녀교육 10계명? 6 hanweekly 2007.05.19 9426 72
100 제안.건의 한국투쟁단, 5/20-5/25 파리 투쟁 지원요청 11 FTA범국본 2007.05.13 8658 43
99 기타 « 사르꼬지시대 » 합법체류 외... 4 Parisii 2007.05.12 6021 67
98 기타 '사르코지의 프랑스'정책 전망과 과제 sun 2007.05.11 5041 45
97 제언.의견 프랑스 대선을 지켜보면서... 룰루랄라 2007.05.07 9068 91
96 기타 정말 뻔뻔하네요 37 tom 2007.04.20 8169 135
95 토론.발제 미국 총기 사고 관련 한국인 유학생들 당분... 7 olivgrun 2007.04.17 10569 76
94 고민.상담 어떠한 용기를 가져야 ... 2 파리사랑 2007.04.03 11511 106
93 고민.상담 어처구니 없는 voisine 5 누누스 2007.04.01 12495 117
92 고민.상담 남친이 있는 프랑스로 가야할지.. 말아야 할... 19 이루리 2007.03.29 22878 201
91 기타 프랑스 사람들, 외국인 싫어한다 5 Parisii 2007.03.20 7315 68
90 제보.고발 Noos cable 보증금을 안돌려주네요 5 balhae 2007.03.05 11469 99
89 제보.고발 보증금 문제 해결 되었습니다. 10 roland 2007.03.01 15320 527
88 제안.건의 한국인의 날 ! 파리지성 2007.03.01 10150 87
87 제언.의견 II > 한인커뮤니티의 불법민박, 건전한 ... 3 file kspro 2007.02.28 12157 112
» 제안.건의 올바른 인터넷 문화와 한인회의 역할 2 파리지성 2007.02.22 9893 79
85 제언.의견 I> 한인커뮤니티의 불법민박, 건전한 방... 45 kspro 2007.02.12 18899 275
84 제안.건의 동포사회와의 대화 건의사항 5 시민연대 2007.01.29 12181 117
83 제안.건의 프랑스 생활 5 1er 2007.01.29 13207 113
82 기타 돈내고 하는 광고, 신분증 [K-bis, siret] ... 18 Parisii 2007.01.28 6479 4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Next
/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