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안녕하세요.

오늘 아침 11시쯤 누가 벨을 누르고 문을 두드리시길래 나가서 대답했더니,

왠 한국 남자분이 한국말로 '안녕하세요 바쁜 현대사회에.. 어쩌고 저쩌고' 하시더라구요.

한국에서도 종교 관련해서 왕왕 이런일 있었고, 예전에 친척이 파리 다른동네 살 때도 어떤 아주머니께서 몇번 찾아오셨다는

이야기를 들어본 적이 있어서 그 사람 말 다 듣지도 않고

'제 주소 어떻게 아셨어요?' 했더니 '아 전화번호를 찾아보니.. ' 

'제 전화번호는 어떻게 아셨어요?' '아 인터넷으로 검색해보면..'

'밑에 digicode 어떻게 알고 들어오셨어요?' '아 누가.. 열어주시길래...' 하시더라구요??

'상당히 불쾌한데요?!?!' 했더니 '아.. 죄송합니다..' 하고 가셨어요.


너무 의아한 점은 저희집이 있는 층에 문이 하나만 있는것도 아니고, 문에 이름으로 표시가 되어있는것도 아니고,

너무 정확하게 다른집 초인종 하나 누르지않고 저희집 벨을 눌렀다, 

고로 제가 여기에 사는지 정확하게 알고있다는거에 소름 돋았어요.

혹시 이런 경험 있으신분 있나요? 어디서 제 주소를 그렇게 정확하게 얻었는지, 궁금하네요.


다음에 또 오면 경찰에 신고해도 되나요? 제가 알려준 적도 없는데 집으로 찾아와 

문을 두드리고 제 신상정보를 알고 있다는 게 프랑스에서 신고 사유가 되나요?


너무 무섭고 소름끼칩니다.. 혹시 관련된 정보 아시는분 댓글 부탁드려요...

Comment '5'
  • ?
    센느75 2017.08.15 19:05
    저도 몇번 경험이 있어 당했는데..
    절대 집안으로 들이지 말고 바깥에서 해결하세요.

    무슨일이라도 당하면, 외지에서 도와줄 사람없으니 조심하세요..
  • ?
    김낮잠 2017.09.10 19:19
    답변 감사합니다. 일단 그 이후로는 찾아온적 없네요. 저도 괜히 얼굴보고 말하기 그래서 문도 안열어주고 문사이로 대화만 오고갔는데, 앞으로는 오면 바로 경찰에 신고한다고 해야겠네요.
  • ?
    푸른고래등 2017.08.16 08:42
    두명씩 조를 짜서 다니는 사람들 있어요. 여호와증인 이더군요.
    주말마다 벨을 눌러 아예 무시하다가 한번은 내려갔더니. 한국말하는 흑인과 조선족느낌의 한국인(말투가 조선족)이었고 누르지 말라 했는데..한달 정도 조용하더니 또 누르기 시작 하더군요. 슈퍼 가던길에 또 왔던 팀을 만나서 또 얘기 했어요 . 그후론 없네요.
    저희집서 내려다보면 대문이 보이는데 ...이름을 검색하더군요. 저희집 반응 없으면 건너편으로 가서 또 이름 검색하고 그래요.
    지속적이면 나가서 말하세요. 함부로 누르지 말라 정중하게 말하시면 될거 같아요.
  • ?
    김낮잠 2017.09.10 19:23
    여호와의증인이군요. 전 얼굴은 못봤지만 한국분 같았어요. 그후론 다행히도 아직 찾아오지 않아서 일단 예의주시하고 있어요. 저희집이 상당히 구석진곳에 찾기 힘든 위치에 있고, 우체통도 20집 이상 섞여있는데 저희집을 딱 찾아서 온게 수상하네요.
    프랑스 친구들한테 물어보니 신고 가능하다고 하네요. 경찰에 말만 해놔도 다음에 그런일 관련 범죄 같은게 일어나면 바로 출동 가능하게 리스트에 올려놓는다고 하니, 다음번에 또 찾아오면 신고 해야겠어요.
    답변 감사드립니다!!
  • ?
    쪼꼬맹이수진 2017.11.15 11:31
    저도 모르는 외국인이름으로 한국어로된 이상한 종교 가입편지를 저에게 보냈더군요.
    여호쪽이었는데... 웃긴건 제가 사정이생겨서 그때 caf등록을못해서 행정상 주소지도 다른곳이었고 가입된 모든 사이트도 다른지역이고 친구들도 아무도 주소를 모르는 ... 즉 대사관이랑 은행에서만 제 주소를 아는 상태였습니다.
    그런데 저희집주인중국분이고 이웃도 다 중국인이고 제이름은 chung라서 중국인으로 많이보는데도 불구하고 정확히 제 이름과 집 우편물에 와있더군요...
    이게 한번이 아닙니다. 이사할때마다 옵니다.
    제가볼땐 분명 누군가 해당 종교에 유학생 신상을 보내는 사람이있습니다.
    게다가 편지에는 "한국에관심이많아서 친구를 구하고싶다. 프랑스어학과학생이다." 등의 외국유학생이 끌린 이야기가 잔뜩이더군요. 어떻게든 학생을 끌여들인 후 종교 를 이후에 알리는 형태였습니다.
    저는 온지 거진9년차라 관심없었지만 만약 온지 1년정도의 어린학생이면 바로 연락했을정도였어요.
    정말 무섭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5441 174
587 제안.건의 싸드가고 평화오라..?? 2 jgm 2017.09.26 166 0
586 토론.발제 한인업체(마트)에 홍보용 포스터 부착 요구... 1 산드라 2017.09.24 359 0
585 기타 유럽에 대한 움베르토 에코의 예언 1 아탈리드롱 2017.08.19 391 0
584 기타 민주주의 후퇴 아탈리드롱 2017.08.17 161 0
» 고민.상담 이상한 종교 단체 같은 곳에서 집을 알고 찾... 5 김낮잠 2017.08.12 824 0
582 제보.고발 유학생상대로 상담하다보니. 이런한국집주인... 3 sarangnuri 2017.07.31 1113 0
581 제보.고발 요즘 유학생들을 보고, 제경험상 그런일이 ... 5 sarangnuri 2017.07.28 994 0
580 제보.고발 ACEMART OPERA 분량식품 flower76 2017.07.20 652 1
579 토론.발제 한국인 학생들의 프랑스 유학 및 행정 처리... alice325 2017.06.07 569 0
578 제안.건의 “트럼프 대통령님! 김정은 제거작전을 요청... 2 nkblue 2017.04.18 356 0
577 고민.상담 프랑스인 이 한국에서 취업을 하려면 nohyun 2017.04.07 600 0
576 제보.고발 테너 김재형 사건 1 josephine 2017.03.27 1262 0
575 제언.의견 <대체, 태극기가 무슨 죄> 기사와 관... 1 신소영 2017.03.06 521 5
574 제안.건의 내 아이는 아직 들러리 설 준비가 되지 않았... 3 mi-le 2017.03.05 896 10
573 제보.고발 여자분들 집 찾을 때 조심하세요 3 이서영 2017.01.27 1821 0
572 제안.건의 北韓 여행을 알선하거나 北韓에 협력하는 사... nkblue 2016.12.25 474 0
571 고민.상담 문수리비로 1200유로를 결제했어요 도와주세... 4 무화과 2016.12.12 1678 0
570 제보.고발 모든 유학생들과 한인들이 읽어 보시길 권합... 16 신부 2016.11.27 2443 3
569 제안.건의 대한민국! 대한민국 국민을 응원합니다! (10... 1 위대한대한민국 2016.11.18 166 1
568 제안.건의 리옹에서 11월 19일 토요일에 "한국 민... 1 kmelan 2016.11.16 227 1
567 제보.고발 “미르재단 뭐 하는 곳인지 몰라… MOU체결에 ... parkjjang 2016.11.08 503 2
566 제안.건의 박근혜 퇴진을 명하는 파리한인집회 file jookeeper 2016.11.08 341 5
565 제보.고발 뉴욕·파리문화원장 인사에도 '차은택 손길' ... MaysonParis 2016.11.07 396 2
564 제언.의견 프랑스 한인사회에서는 최순실-박근혜 사태... 우스타 2016.11.04 430 1
563 제안.건의 고 한묵선생님 장례안내 정정 부탁드립니다. 1 selly 2016.11.03 202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 Next
/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