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제안.건의
2008.04.24 17:23

골프협회 회장의 요즘 생각

조회 수 2863 추천 수 87 댓글 2
존경하는 회원님 여러분,재불한인 여러분.


골프협회의 일을 해 온지 벌써 4달이 되어 갑니다.
약간의 잡음도 있고 주윗분들의 우려도 있지만 여러분의 재불 골프협회가 그래도 많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여건을 정비,개선하기 위한 인프라 구축,
정확한 상황 파악을 통해 문제점 보완
장기적 관점으로 일관된 운영,
대충..을 거부하는 프로의식,
어른들의 모임으로써 협회가 차지하는 비중과 역할도 생각하며 투명하고 합리적인 단체 운영으로 모범을 보이는 일등등...
사실 오래전부터 제가 생각해 왔던것들 입니다.


효율도 없는 일을 하며 또는 그러지도 않으면서  맨날 입으로만 하는 최선..최선..
타성에 젖어 생각없이 해 대는 입발린 소리들은 안 하려고 합니다.
골프협회 일..한인단체 일..
시간남을때 하는 여가선용이라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저도 일 해 보겠다고 자발적으로 손 들고 나온 사람이고 또 일 잘해 보라고 여러분께서 회장 시켜주시지 않았습니까?
이왕 제게 맡겨주신 일,임기동안은 제 생업만큼 신경쓰고 있습니다.
10프로 모자란다는 말 듣지 않으려고 나름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너무 심각한가요?ㅎㅎ
글쎄요..적어도 공동체의 일원,대표로써의 책임과 회원에 대한 기본적인 책무가 어떤건가는 잘 알고 있어야 하겠지요.


1.회장이 누군가요?
회원을 대표하며 그들로부터 책임과 권한을 위임받은 사람..
우선 일에 대한 열정이 필요하고 문제의식,개선의욕 그리고 상식과 원칙..균형감각등등 이런 요건들이 필요합니다..


회장이랍시고 폼이나 잡고 대우나 받을려고 해서는 안되겠고..
화합은 좋지만 잘못된 것들과 타협하며 무릎꿇는 비굴한 모습을 보여서도 안되고..
조롱과 비방도 견뎌내야 하고..
뿌리가 어딘지도 모른채 양지만을 쫒아 목이나 길게 빼는 안쓰러운 모습도 또 그렇고...
눈앞의 작은 이익을 쫓거나 숲을 보지 못하는 우를 범하는 일도 있어선 안되겠지요?
이리저리 눈치만 보고 허허낄낄대며 지내다 나중에 된 것,해 놓은것 하나 없이 애꿎은 시간만 낭비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사실 제게는 일종의 실험입니다.
성공여부는 아직 잘 모르겠지만요.
그래도 초심 잃지 않고 끝까지 마음 단단히 먹고 해 나가렵니다.  


2.내외로부터의 건강한 비판은 언제나 환영하겠지만 흠집내려는 시도에는 의연히 대처하겠습니다.
사실 주윗분들의 우려를 좀 줄여드릴려고 저답지 않게 듣기좋은 말도 해 가며 초대도 여러번하고 그래 봤는데..그런다고 뭐 되는것 같지도 않고..자존심만 왕창 상하고..
주윗분들께는 죄송스럽지만 그냥 제 모습대로 가야 할 것 같습니다.
작은 도랑은 뛰어넘고 큰 물은 돌아가며 가지치기도 하고 건강한 조직을 만들기 위해 정도를 가겠습니다.
제게 주어진 직무에 조금도 소홀함없이 흔들리지 않겠으며 임기 끝날때에도 개인적으로 후회하는 일이 없도록 하겠습니다.


참는것이 미덕이란 생각땜에 아무말도 안하고 사는 선량한 사람들과 남을 배려할줄 아는,정신이 건강한 95%의 사람들과 함께 협회를 끌어 가겠습니다.  
누구 한사람 소외됨 없이 좋은사람들과 함께 좋은생각하고 좋은것만 보며 건강하고 행복하게 같이 잘 사는 일..
제게 주어진 얼마나 크고 중요한 축복인지요?  


3.회장은 이렇다 치고요,
그럼 회원은 어떤가요?
바람직한 회원?
여러분께서는 무조건 저희를 지원해 주셔야 합니다.
바로 여러분의 중요한 역할이자 열심히 일하는 임원들에 대한 최소한의 보답인 것입니다.
협회에 대한 지원..
달리 표현하자면 협회행사에 대한 적극적인 참여와 건강한 비판의식이겠지요.
여러분의 이런 관심은 합리적이고 유리알같이 투명한 한인단체를 만들고자 하는 골프협회의 노력에 대한 암묵적 지지일 수 있습니다.


건강한 사회 만들기..
그리고 이를 위해 여러분이 해 주셔야 할 아주 중요한 역할들.
행사때에는 좀 으쌰으쌰하며 바람도 좀 잡아주시고,이사람 저사람 눈치 너무 보지 마시고,채찍질도 해 주시고,또 찬물도 가끔 쫘악쫙 끼얹어 주시고..
이래야 조직이 살고 활기도 넘치는 것이거든요.


4.단체에서 가장 중요한것이 기금운용입니다.
돈이 언제 누구로부터 얼마가 들어오고 또 그 돈을 어떻게 썼는지 이 부분만 깨끗히 공개되면 모든 민간,공조직에서 웬만한 부조리는 예방이 가능합니다.
이걸 시스템으로 만들고 싶은것입니다.
보여달라 하기전에 미리미리 알아서 먼지하나 없이 모두 툭툭 다 털어 놓겠습니다.
운용하는 기금의 많고 적음이 문제가 아닙니다.
매우 상식적인 이야기지만 단돈 1유로의 공금도 아무렇게나 쓰여져서는 안됩니다.


5.끝으로,여러분께서는 투명성을 높이기위한 협회의 이런 노력을 칭찬해 주시고 격려해 주셔야 합니다.
그리고 여기저기서 공론화시켜 주셔야 합니다.
그래야 우리의 의식이 변하게 됩니다.
그래야 한인사회가 변하고요.
그러면 재주부리는 곰은 다시 숲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여러분만 믿겠습니다.


골프협회 도용환드림.
Comment '2'
  • ?
    골프요. 2008.04.30 20:47
    골프는 고사하고 공부하는 학생입니다.
    반감은 없지만, 프랑스존을 이루는 많은 한인중에,
    대다수라고 볼 수 있는 학생의 입장에서 여론과 사회에,
    올릴 수 있는 글은 아니라고 보는데요? 골프 문제로...
    운영자님 적절한 카테고리로
  • ?
    위에분 2008.05.02 14:02
    위에분 무슨 뜻인지는 이해하겠지만, 프랑스에 유학생들만 있는 건 아니잖아요 유학생이 많은 건 사실이지만 유학생 소씨에떼말고 교민들의 소씨에떼도 있습니다 그 분들도 프랑스에 사는 한인분들이니 당연히 이 곳을 이용해서 토론을 할 수 있지않을까요?
    유학생이 프랑스한인의 대부분을 차지한다고 해서, 이 곳이 반드시
    유학생들의 입장만을 대변해야하는건 좀 그렇지않은가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6419 174
83 제안.건의 파리 항공편 개선 될 수 있도록... 26 jjoo 2007.01.11 18833 172
82 제안.건의 한국 관련 행사들을 보면서 45 leventdansant 2006.06.23 19015 158
81 제안.건의 [Left Side Story] '왼쪽 이야기 유럽편' file 비단터 2008.07.26 2798 118
80 제안.건의 동포사회와의 대화 건의사항 5 시민연대 2007.01.29 12180 117
79 제안.건의 파리 한글학교 건물매입 추진협회, 모금 총... 2 시민연대 2008.06.10 3287 117
78 제안.건의 프랑스 생활 5 1er 2007.01.29 13207 113
77 제안.건의 문화예술분야 온라인 불한사전 어떨까요... 퍼프 2009.12.12 3061 112
76 제안.건의 프랑스에서 공사를 맡길때...의 조언 3 etreetavoir 2009.11.29 2781 108
75 제안.건의 조두순 사건... 서명운동에 동참하실분?? 2 S2 cla S2 2009.09.30 2530 107
74 제안.건의 환율폭등 - 한국식품점 가격 8 JK 2008.12.03 5408 95
73 제안.건의 xxx번지에 위치한 소주방 좀 심하다고 생각... 22 뿡뿡이 2008.01.16 5348 90
72 제안.건의 한국인의 날 ! 파리지성 2007.03.01 10150 87
» 제안.건의 골프협회 회장의 요즘 생각 2 도용환 2008.04.24 2863 87
70 제안.건의 ... 2 -je 2008.09.18 2789 86
69 제안.건의 재불한인대상 업체나 개인이 고객에게 주는... 4 kspro 2006.01.31 6660 82
68 제안.건의 올바른 인터넷 문화와 한인회의 역할 2 파리지성 2007.02.22 9892 79
67 제안.건의 (I) 주불대사관의 제14기 평통해외자문위원 ... 20 file kspro 2009.04.16 4892 74
66 제안.건의 파리에서 이명박 정부 규탄 집회 합시다! 15 봄날의곰 2009.06.19 2770 73
65 제안.건의 프랑스에서 자녀교육 10계명? 6 hanweekly 2007.05.19 9412 72
64 제안.건의 여기저기서 항의가 오는군요... 5 젊은 오빠 2009.03.02 3803 7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