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조회 수 2191 추천 수 103 댓글 0
이런 기사가 나왔네요...
안그래도 한국식당 문제로 핫이슈 인데... 이런기사까지...
외국에서나마 서로 돕고 살아야하는데... 참 씁슬합니다...


[중앙일보 정경민] ‘이웃을 도울 줄 모르는 신흥 졸부 나라’.

국제 사회에 비친 한국의 모습이다. 미국 워싱턴의 싱크탱크 ‘세계개발센터(CDG: The Center for Global Development)’가 부자 22개국의 저개발국 지원 기여도를 평가한 결과 한국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꼴찌를 기록했다. 가난한 나라에 대한 인도적 지원에 인색하고, 개발도상국의 최대 수출품인 쌀 수입을 막고 있으며, 저개발국 노동자의 이주도 제한하고 있다는 것이다. 일본도 2003년 이 지표가 발표되기 시작한 이래 5년 연속 꼴찌였다가 지난해 한국이 22번째 부자 국가로 포함되면서 겨우 최하위를 면했다. 아시아 국가로는 한국과 일본 2곳만 22개국에 포함됐으나 저개발국 지원에선 나란히 최하위권을 차지했다.

CGD는 매년 7개 부문으로 나눠 경제규모를 감안해 부자 22개국의 저개발국 지원을 평가한 ‘개발공헌지수(CDI)’를 발표하고 있다. 이에 따르면 한국은 올해 기술과 투자 부문을 뺀 나머지 5개 부문에서 최하위를 기록했다. 특히 ▶저개발국 노동자 이주 허용 ▶평화 유지 공헌 ▶저개발국에 대한 무역 장벽 ▶인도적 지원 부문에서 점수가 낮았다.

이와 달리 저개발국에 대한 기술 지원 부문에선 스페인에 이어 2위에 올랐다. 가난한 나라의 개발을 돕기 위한 투자 부문에서도 22개국 중 8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최하위를 기록했으나 점수는 지난해(2.4)보다 약간 높은 2.8을 얻었다. CDI 지수를 개발한 데이비드 루드맨은 “한국은 지난해 부자 22개국에 포함된 신흥 부국”이라며 “부자 나라에 낀 만큼 국제사회에 대한 책임 의식도 높일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전통적 경쟁관계인 한국과 일본은 앞으로 가난 퇴치를 위한 경쟁에 나서 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주요 7개국(G7)도 저개발국 지원엔 인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22개국 중 상위 10위 안에 G7 국가는 한 곳도 포함되지 않았다. 11위를 한 캐나다의 순위가 가장 높았다.

특히 미국은 ▶환경 보호에 소홀하고 ▶경제규모에 비해 인도적 지원도 짜 17위에 그쳤다. 이와 달리 상위권은 스칸디나비아 국가들이 차지했다. 스웨덴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덴마크는 2위, 네덜란드와 노르웨이가 공동 3위에 올랐다.

특히 스웨덴의 인도적 지원 공헌 점수는 한국·일본의 16배에 달했다. 저개발국 이주 노동자에 가장 관대한 국가는 오스트리아로 나타났다.

CGD 낸시 버드샐 소장은 “국가 간 관계가 갈수록 긴밀해지고 있어 부국도 저개발국의 가난과 사회 불안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하게 됐다”며 “가난과 사회 불안은 세계적인 안보 위협과 경제 불안, 질병 확산의 원인이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가난 퇴치를 모토로 하고 있는 CGD는 2001년 록펠러 재단 후원에 의해 워싱턴에 설립된 싱크탱크다. 정치·외교 전문지 포린폴리시는 CGD를 전 세계 싱크탱크 중 15위로 평가한 바 있다



***** webmaster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 + 카테고리변경되었습니다 (2009-10-24 20:16)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6417 174
62 토론.발제 한인업체(마트)에 홍보용 포스터 부착 요구... 산드라 2017.09.24 979 0
61 토론.발제 한국인은 한국인이 싫다? 12 2009.02.09 4081 88
60 토론.발제 한국인 학생들의 프랑스 유학 및 행정 처리... alice325 2017.06.07 768 0
» 토론.발제 한국사람으로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S2 cla S2 2009.10.23 2191 103
58 토론.발제 한국+유럽인 부모 둔 혼혈아들이 겪는 인종차별 5 file Coco1234 2018.05.25 2275 0
57 토론.발제 학력위조변명 왜 학벌주의 사회탓으로 돌리나 10 kspro 2007.08.25 5786 53
56 토론.발제 하나투어 해고 가이드 어떻게 복직됐나? paris82 2008.04.09 3965 99
55 토론.발제 프랑스에서의 한국식 교육 #2 - 어떤 교육을? 2 varnemi 2009.02.25 2056 73
54 토론.발제 프랑스에서의 한국식 교육 #1 - 한국식 교육? 3 varnemi 2009.02.25 1991 69
53 토론.발제 프랑스에서 은근히 짜증..신경쓰이는 문제들 11 greenland 2012.01.25 4902 32
52 토론.발제 프랑스어 한글표기에 대한 통일안 토론 5 리맨 2006.09.28 7135 61
51 토론.발제 프랑스내 한국 교포 사회의 건전한 발전을 위해 baba 2014.08.09 930 1
50 토론.발제 프랑스 유학생활 아무리 힘들어도 양심을 팔... 25 ehowl 2008.01.21 6996 76
49 토론.발제 프랑스 사람들은 한국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 3 Bloger 2009.12.20 4352 104
48 토론.발제 프랑스 내 삼성 인식 F.LEe 2014.01.22 2153 0
47 토론.발제 파리촛불집회 참가자들에게 보복을? 9 아리랑 2013.11.08 2197 36
46 토론.발제 파리에서 만난 된장녀 59 아잉요요 2007.09.22 11548 60
45 토론.발제 파리 한인 랜드 여행사의 불법 행위 어떻게 ... 28 boulboul 2008.02.24 7495 107
44 토론.발제 최근 한국 모일간지 기사를 보고... 5 joan 2009.01.21 2302 68
43 토론.발제 질문!! 벼룩시장 거래에서 주의할점.. 20 familly 2015.01.13 2002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