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조회 수 2430 추천 수 59 댓글 2
프랑스서 최장 1년간 관광·취업 가능
기사입력 2008-10-20 19:01  

빠르면 올해 말부터 매년 2000명씩 우리 나라 청년들이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을 통해 프랑스를 방문할 수 있게 된다. 최장 1년까지 관광은 물론, 체류비용을 충당하기 위한 취업도 가능하다.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필립 티에보 주한프랑스대사는 20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중앙청사 별관에서 ‘대한민국 정부와 프랑스공화국 정부간의 취업관광사증(이하 워킹홀리데이)에 관한 협정’에 서명했다.



협정은 만 18세~30세의 청소년, 청년들이 관광을 목적으로 최대 1년 동안 상대국에 체류할 수 있고 이에 필요한 경비를 충당하기 위한 취업을 허용하고 있다.

협정에 따르면 참가 대상은 ▲피부양자를 동반하지 않은 만 18세~30세 이하의 자로 ▲왕복 항공권(또는 항공권을 구입하기에 충분한 자금) 및 초기 체재 비용(약 2500유로 또는 약 400만원) ▲범죄경력이 없고 신체 건강한 자로 제한하고 있다.

문태영 외교부 대변인은 협정 발효 시점에 대해, “우리나라의 경우 국내절차에 해당되는 대통령 결제를 득해서 이미 발효가 되고 있고 프랑스청은 자국 내 절차가 남아 있는 상태”라며 “따라서 발효 시기는 이르면 올해 말 늦어도 내년 초부터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외교부는 어학연수에 비해 저렴한 비용으로 장기간 체류하면서 상대국의 언어와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함으로써 미래 한-프랑스 관계를 이끌어 나갈 청년들의 교류 증대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워킹홀리데이 비자를 받으려면 비자발급 수수료를 부과하지 않는 1년 기간의 복수비자로, 주한프랑스대사관에 신청하면 된다. 프랑스의 경우 프랑스공화국 유럽 영토 내에서만 유효하기 때문에 이외의 프랑스령 영토내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이 비자를 발급받으면 상대국에서 별도의 취업허가 없이 입국 후 바로 취업이 가능하며 수시로 입출국이 가능하다.

프랑스는 원칙적으로 체재 기간 연장 및 체류 자격 변경을 허용하지 않으나 ‘능력과 재능 체류증(carte competences et talents)’ 발급 조건을 충족시키는 사람에 한해 체류 기간 연장 및 체류 자격 변경을 허용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프랑스 외에 이미 호주, 일본, 캐나다, 뉴질랜드 등 4개국과 워킹홀리데이 협정을 체결해 매년 3만 여명이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있다. 외교부는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 참가자 배정인원수를 대폭확대하고 주요국들과의 협정 체결을 추진중이다.

일본, 캐나다, 뉴질랜드와는 참가 인원수 확대에 합의했으며 미국과는 지난 9월22일 대학생 연수취업(WEST) 양해각서에 서명한 바 있다. 현재 독일, 아일랜드, 덴마크, 네덜란드, 핀란드와도 워킹홀리데이 협정 체결을 추진 중이다.

외교부는 향후 급격히 증가하는 워킹홀리데이 참가자들을 지원하고 우리나라의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외국인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글로벌 인턴 추진지원단(가칭)’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 webmaster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 + 카테고리변경되었습니다 (2008-10-21 04:09)
Comment '2'
  • ?
    happiecat 2008.10.20 18:14
    우리나라로 일하러 오는 외국인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주는 프로그램, 좋습니다. 그런데 프랑스에 연간 2000명이나 오게 되는 한국인들에게는 프랑스 내에서의 노동환경, 노동권 등과 관련해 어떤 정보를 어떻게 제공해 주실건지 궁금하네요.
  • ?
    TOAN 2008.10.20 20:56
    불어 공부 열심히 하시라는 부탁을 드리고 싶네요.
    프랑스에서 단기로 있을 거니까 대충 영어로 하면 되겠지 생각하시면 힘들거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불어 공부 꼭 열심히 하셔서 더 좋은 추억 만들수 있으면 좋겠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6436 174
66 기타 프랑스 사람들이 좋아하는... 4 크라샹 2009.11.12 3640 85
65 기타 G 이삿짐 업체 사장님! 7 ciel 2006.01.29 3327 60
64 기타 속터지는 프랑스 우체국, 정녕 개선의 방법... 21 skywalker 2006.06.26 3255 47
63 기타 파리가 무섭고 사람이 무섭네요... 8 noursette 2008.09.01 3048 83
62 기타 G 배송업체 연락처 아시는 분께 부탁 드립니다. 23 djfk 2006.02.27 3030 57
61 기타 논문 불어교정시 주의 1 마시마로 2012.07.25 3025 43
60 기타 다시 프랑스에 온다면 1 겨울나무 2009.12.05 3020 84
59 기타 "부자 아빠 아니라서 미안해"…뉴욕 한인 자... file Gameover 2010.01.03 2890 82
58 기타 <사과문> :칸 한국영화 홍보부쓰 리셉... 영위 2009.04.13 2879 55
57 기타 Oh happy days ~ 11 도용환 2006.06.05 2618 119
56 기타 한인시민연대 종이회보 발간(2006년 중반기 ... 1 도용환 2006.03.23 2555 60
55 기타 세상에는 도덕적이지 않은 사람들이 너무나 ... 3 kim 2008.11.16 2520 58
» 기타 이제 프랑스도 워킹 홀리데이 가능하게 되었... 2 아뚱 2008.10.20 2430 59
53 기타 노사모 이야기 2 도용환 2006.07.12 2356 39
52 기타 vache folle ou homme fou? 9 ㅅㅅㅅ 2009.06.23 2299 64
51 기타 프랑스 대학생들의 문화 패턴 크라샹 2009.11.11 2299 81
50 기타 민주당은 김정일이 아닌 인민의 편에서야 10 ㅅㅅㅅ 2009.06.25 2192 56
49 기타 traiteur asiatique이 레스토랑보다 비쌀 수... 1 오데옹 2009.08.27 2075 55
48 기타 사과문 file 파리개혁교회 2013.10.25 2042 18
47 기타 '시청자의견 상습조작' 100분토론, 중징계 ... 8 ㅅㅅㅅ 2009.06.25 1967 4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