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조회 수 1219 추천 수 5 댓글 2

 

 글을 읽고 이건 아니다라는 생각에 몇 자 적습니다.

 


   차제에, 프랑스 교민사회와 전혀 소통하지 않는, 원칙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는 프랑스 한국문화원과 이종수 전 문화원장의 행태를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이종수 전 원장은 지난 2011년 9월에 문화원장으로 부임해 2015년 중반까지 연장을 하며 역대 문화원장 중 가장 긴 기간동안 문화원장으로 재임해왔다. 현재는 문화원장 임기를 끝내고 한불수교 130주년 파리사무소 책임자(Directeur du Bureau Paris / Année France-Corée) 라는 직함으로 여전히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수 년전 프랑스 한국문화원에서 문화관으로 근무했던 노일식 문화원장이 임시 원장으로 부임하기는 했지만, 이종수 전 원장과 함께 양대 체제로 130주년 행사를 마무리하는 시점까지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신임 노일식 원장에게 문화원장으로서의 마땅한 책무가 주어진다면 모르겠지만, 전 원장이 자리를 지키고 있는데다, 임시 수장으로서 어떠한 책임과 권한을 가지고 프랑스 문화원을 이끌 수 있을지 의문이다. 

1980년에 개원한 프랑스 한국문화원은 해외 문화원 중에서도 가장 오랜 전통을 자랑하고 있고, 프랑스가 문화예술 중심 국가임을 감안할 때, 그만큼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또한 한불수교 130주년을 맞아 양국관계가 큰 발전을 이루는 등 시기적으로도 가장 중요한 시점이기에 이러한 불안정한 체제는 큰 문제가 아닐 수 없다. 


 해외에 한국문화원이 존재하는 이유는 한국을 해외에 알리고 문화교류의 가교역할을 하기 위함이다. 더불어 동포들의 문화정체성 유지에도 목적이 있다고 본다. 

현재 프랑스 한국 문화원은 어떤가? 한국문화원의 활동은 교민신문을 통해 문화행사를 소개하는 정도 외에는 교민사회에 대한 홍보가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으며, 한인회를 통한 협조요청이나 나아가 교민들을 위한, 교민들이 참여하는 활동은 거의 전무하다. 


이종수 전 원장은 부임 이후 교민신문을 통한 인터뷰도 전혀 이루어지지 않아, 한국문화 수장으로서 어떤 생각을 가지고 프랑스에서 한국문화 전파 활동을 펼쳐 나갈 것인지 포부를 들어본 적이 없다. 교민신문 측에서 여러차례 인터뷰 요청을 했으나, 바쁘다는 핑계로 차일피일 미루고 결국 임기가 끝날 때까지 한 번도 이루어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심지어 프랑스 한인사회를 대표하는 프랑스 한인회와도 전혀 소통이 없는 상태다.


 - 프랑스 한인회는 어떤 소통을 하는지 알고싶네요. 그들만의 단체아닌가요? 프랑스에 교민이라고 하면 여기서

사업하고 그냥 정착해서 사는 사람들보다 학생들이 더 많은데, 한인회란 이름은 쓰고 계시면서 도대체 어떤 활동

을 하시는건지요? 교민회라고 바꾸세요 그럼 이름을.


단적인 예를 한번 들어보자. 


우리 교민들이라면 누구나 추석을 전후해 서울공원에서 ‘한가위축제’가 있음을 다 알고 있다. 그간 11년을 이어온 교민사회 최대의 한국문화축제 행사다


- 11년간 이어온 교민행사가 중요한가요? 교민사회 최대의 문화축제? 그냥 추석 때 맞춰서 하는 야유회 행사라는 느낌밖에 지울 수가 없네요

 

문화원은 이러한 사실을 아는지 모르는지 지난 9월, ‘한가위축제’와 같은 날 같은 시간에, 파리 중심에서 길거리 음식행사를 열었다. 물론 이 행사는 문화원 단독 주최가 아니고 다른 단체의 행사에 밥 숟가락 정도 올려놓는 행사였음을 나중에 알게 되었지만 밖으로 보여지는 모습은 그렇지 않았다 


- 이 얘기는 진짜, 한가위 축제를 하는데 왜 같은 날에 행사를 하는지 우는 소리로 밖에 들리지 않네요. 실제로 Street food temple이라는 행사가 한가위 축제보다는 훨씬 한국을 알리는데 기여를 많이 한 것 같은데요.  

 

프랑스한인회의 입장에서 보면, 마치 ‘한가위축제’를 물먹이기라도 하려는듯 버젓이 같은 시간에 다른 문화 행사를 성대하게 펼친 것이다.

 

 -  이 부분은 개인 의견이신거니까 패스하겠습니다. 


한가위축제’에서도 매년 길거리 음식을 진행해 왔기에 교민들이 더더욱 혼란스러워했다. 심지어 그 행사를 한가위축제인 줄 알고 다녀 온 이들도 많았다고 할 정도로 어처구니없는 일이 벌어졌다. 사전에 언급이나, 약간의 소통이라도 했더라면 적어도 이러한 문제는 발생하지 않았을 것이다. 우리 한인사회를, 한인회를 무시하는 이같은 문화원의 행태에 분개하지 않을 수 없었다


- 이것도 개인 의견이시죠? 이건 뭐 문화원과 한인회의 커뮤니케이션이 안됐다고 할 수 밖에 없네요. 


서울공원의 ‘한가위축제’는 프랑스 한인들이 중심이 되어 시작을 했지만 해가 갈수록 프랑스 관객들이 몰리고 있고, 지금은 공원 입장료를 내고 행사에 참가하는 프랑스인들이 늘어나고 있을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어 장소를 제공하는 아끌라마따시옹 측에서 적극적으로 나서 ‘한가위축제’ 행사를 도와주고 있다. 교민사회의 단일 행사로는 가장 많은 프랑스인들이 참여해 자연스럽게 프랑스에서 한국문화 확산의 통로가 되고 있다.  


 - 제가 알기론 파리 한국영화제가 단일 행사로는 가장많은 프랑스인들이 참여하는 걸로 알고있습니다.

 공원 방문객을 '한가위 축제'를 위한 방문객은 아니죠.


  한국문화를 알려야 하는 한국문화원으로서는 이보다 좋은 기회가 없을 것이다. 함께 참여해 더욱 깊이 있는 한국문화를 알릴 수 있는 한국문화 축제의 장을 펼친다면, 훨씬 더 큰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한인회 측에서 협조요청을 하면 이는 한인들의 행사라는 이유로 관심조차 두지 않았고, 하다못해 문화원장은 행사장에 얼굴 한번 내비치지 않았다. 

 부임이후 단 한번도 한인회가 주최한 행사에 나오지 않는 높으신 분께 무리한 요구일 수도 있겠다. 애초에 한인사회와는 등진 채, 오로지 한국문화 전파를 위해서 뛰겠다는 각오를 단단히 했는지 모르겠지만, 이는 정말 대단한 착각이자 모순이 아닐 수 없다. 프랑스 현지인들과 부딪히며 생활하는 사람들은 바로 우리 교민들이다. 바로 우리 교민들이 우리 문화 홍보대사요 첨병이라는 사실을 왜 모른단 말인가?


 - 교민들이 문화의 첨병으로서 한인회의 활동내용은 정말 눈에 띄지 않네요. 

 

교민과 소통없는 문화원, 교민들을 활용하지 못하고, 오히려 배제시키는 문화원장은 국가를 대표해 한국문화를 현지사회에 홍보하고 전파할 기본적인 자질이 없다.


 -한인회도 똑같다고 생각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의 2015년 주요업무계획의 3대추진 전략을 보면, ‘소통하는 문화홍보, 공감하는 정책홍보, 함께하는 형업홍보’를 제시했다. 하지만 프랑스 한국 문화원은 협업은 커녕 소통조차도 안되고 있다.

문화원이 현지인들에게 우리문화를 알리는 일이 중요하다면 현지인들 못지 않게 교민들을 끌어안고 가야한다.


교민사회에는 기성세대만 있는 것이 아니라, 이미 프랑스 주류 사회 속에서 한국인으로 당당히 나서서 한국문화를 자연스럽게 알리고 있는 우리의 소중한 2세들도 있음을 알아야 한다. 현지인들에게 한국문화를 알리는 것이 문화원의 주된 업무라지만 교민사회와 협업하고 공조해야 더 큰 효과를 낼 수 있다는 사실을 직시해야한다. 


- 교민에는 기성세대와 2세뿐입니까? 벌써 한인회가 생각하는 교민사회에는 학생들은 포함되어있지 않네요. 


 필자가 이 글을 쓰는 이유는 재외 한국문화원의 소임과 본분이 무엇인지를 상기시키기 위함이다. 임기가 끝난 시점에서 탓하면 무엇할 수 있을까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새로운 문화원장 부임 이후에도 이같은 악순환이 계속된다면 큰 문제가 아닐 수 없기에 이 문제를 짚고 넘어가고자 하는 것이다.

이번 기회를 통해 프랑스 한국문화원은 편협적인 행보 보다는 교민사회와 소통하면서 문화원 행정 체계를 재정비하는 기회를 갖기를 기대한다. 

아울러 현재 한불수교 130주년 행사 책임자로 활동하는 이종수 전 문화원장은, 앞으로 어떤 위치에서 활동하게 되든지, 한국문화를 홍보하는 기본 소양을 갖추고 성숙하게 거듭나기를 당부드린다.



-------------------------------


 문화를 공부하는 입장으로서 올 해 2015년은 한국인으로서 참 뿌듯한 해인 것 같습니다.

지하철, 그리고 거리 곳곳 한국 관련 행사들을 접할 때면, 8년간 프랑스에 살면서  이렇게 

파리에서 혹은 프랑스에서 많은 한국문화행사를 접한 적이 있나 할 정도로 말이죠.

문화원과 한인회의 문제는 둘이서 해결하시는게 맞는 것 같네요. 회장님이 쓰신글이

프랑스내의 한인들을 대표하는 의견인양 보는게 너무 불편해서 이렇게 글을 적습니다.

그리고 한인회장이라시는 분이 개인적인 의견을 프랑스존에 이런식으로 개제한다는건 참

경솔한 행동이지 아닌가하는 생각도 듭니다.  



Comment '2'
  • ?
    Soji 2015.11.26 07:39
    ttp://m.news.naver.com/read.nhn?oid=052&aid=0000731459

    회장님의 인터뷰 기사링크


    한인회 말고
    극소수가 다수를 팔면서 만든
    '재불ㅇㅇ(협)회'
    '프랑스 한인ㅇㅇ(협)회'
    '파리 한인 ㅇㅇ(협)회'

    여기까지 나와서 대표인척 하지말고

    이름 바꿔라. 진짜 좀.
  • ?
    우르수스 2016.02.04 05:34

    ㅋㅋㅋ 나 이 기사(?) 읽고 웃음 밖에 안나더이다. 뭘 말하고 싶은 줄은 알겠으나 논리도 없고 타당성도 없고... 어떻게든 까긴 까야 겠는데 시간은 없고... "아 몰랑 너 나쁜새끼양~" 하는 생때로 밖에 안보임. 오히려 까는 대상에게 도움을 주는 글이라는 걸 저들 수준에서 이해는 될까?


    우아하지 못한 걸 넘어 정말 밑 바닥 수준을 스스로 다 까발려보여주는 듯.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파리한글학교' 관련글 불허합니다. webmaster 2018.05.24 590 3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5783 174
557 제보.고발 최순실 게이트와 박재범 주불문화원장 JamesHX 2016.10.30 1032 0
556 제보.고발 남이쓴 댓글을 어떻게 지워 버릴수 있나요? 2 PIXPIXS 2016.10.29 486 2
555 제안.건의 北韓 여행을 알선하거나 北韓에 협력하는 사... nkblue 2016.09.17 589 1
554 제보.고발 김성X라는분조심하세요 사기꾼입니다. 2 youniyouni 2016.07.08 3308 0
553 제언.의견 한국 성형수술의 미의 잣대와는 참 거리가 ... baba 2016.06.22 817 0
552 제보.고발 해외에서 한국방송을 무료로 보고 싶으세요 file nanitv 2016.06.22 1146 0
551 제보.고발 성추행피혜 사례 불법 한인민박 kimie87 2016.04.05 2710 1
550 제보.고발 프랑스 한국인 사기 2 na77688 2016.03.30 2855 2
549 제보.고발 학생비자를 준다는 음악원 7 수여닝 2016.03.16 2060 4
548 제보.고발 임금 체불 악독 한국 업체 고발합니다. 3 라미라미 2016.03.07 1966 1
547 제보.고발 프랑스 오디션 방송에 나온 한국인 조롱 한 ... 2 톡링 2016.02.24 1272 1
546 기타 차량 부딪히고..오리무중.. 1 8252 2016.02.23 703 0
545 제언.의견 여자분들 정말 조심하세요 5 licorneexiste 2016.02.09 2898 4
544 제언.의견 ISPEM 한국 학생 피해사건 보면서 느낀 점 6 baba 2016.02.02 1968 0
543 제보.고발 주재원들 와이프들 보세여 8 재벌 2016.01.30 4121 9
542 제보.고발 최저임금 주지 않는 한인 업체들 퓰이 2015.12.26 1731 25
541 제보.고발 법적 처리 절차를 알려주세요 5 olpsd 2015.12.12 1229 0
540 제보.고발 미술작품 도난사건 입니다. 2 file versailles 2015.12.05 1679 3
539 제보.고발 귀국이사 피해사례 고발합니다 7 마리아녜스 2015.12.01 2057 5
» 제언.의견 메인의 한인회장님의 글에 대해서 몇 자 적... 2 seof 2015.11.25 1219 5
537 제보.고발 이종수 전문화원장님 9 misslalouche 2015.11.21 1557 4
536 제보.고발 한불수교 130주년 행사, 그들만의 축제인가? 3 stopbeinghypocrite 2015.11.21 922 4
535 제언.의견 이상무 한인회장의 이종수 전 문화원장을 까... 10 삐삐 2015.11.20 1665 4
534 제안.건의 프랑스는 테러로, 한국은 '살인진압'으로... 14 yookaibi 2015.11.15 833 4
533 제언.의견 국정 교과서 반대하는 국민은 대한민국 국민... 4 yookaibi 2015.11.11 435 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