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토론.발제
2007.09.14 02:07

유심히 보면 "유시민"이 보입니다.

조회 수 5517 추천 수 67 댓글 7

1차 유티즌 모임을 정말
짠- 한 가슴으로 마쳤습니다.
모임 내내 열정과 관심을 아끼지
않으셨던 도용환 님과 박혜정(사업가)
그리고 사라 님께 특별히 감사드립니다.


아직은 대통령선거의 미풍도 불지 않은
상태에서 해외에서 지지하는 우리들의 힘은
분명 광풍이 되어 돌아올 거라 믿습니다.

앙드레 말로가 말했습니다.
<<오랜동안 꿈을 간직한 자는 어느덧 그 꿈과 닮아간다>>

우리가 희망과 꿈을 포기하지 않는다면
첫번개에서 모두 함께 공감했던
그 <<통일대한민국>>, <<선진대한민국>>의 벅찬 꿈은
12월 19일과 함께 시작될거라 봅니다.


유티즌이 뭐냐? 유시민이 누구야 하시는 분들은
<usimin.co.kr>로 쳐들어가보시면
뜨겁고 냉철한 지성으로 미래를 꿈꾸는
참여시민광장을 보시게 될 겁니다.



유티즌 모임일시 : 9월 23일 일요일 오후 4시
장소 : 전번과 동일 (몽트레이으(9호선 종점) :"예술가의 집")
참여비 : 없음 (이번에도 파리줌마가 쏘겠습니다.)

                  
** 이번에는 꽃도 포도주 1병도 사양합니다.
편하게 오세요. 박사장님 아직 "매독" 뚜껑 열지도 않고
기다리고 있어요. 이번 모임에서 한잔___

토론이 길어질 것같아 이른 오후로 잡았습니다.
늦게 오시더라도 전화로 예약해주세요.

준비를 위해서 참가하실 수 있는 분들은 전화주세요
0698981243 // 0142871504

Comment '7'
  • ?
    시민연대 2007.09.14 14:28
    이런 정치인이 많으면 대한민국 정치의 수준이 업그레이드 된다.

    '부패'는 당연히 발붙일 수 없게 된다.

    우리는 이런 깨끗한 정치인을 가질 기회가 주어졌음에 감사해야 한다.



    지난 총선 때 재산을 9,200만원으로 신고한 이 사람!

    국회의원 2년, 장관 1년 넘게 했는데 아직도 아파트 대출금 갚을 것을 걱정하는 사람!

    얼마나 청렴한가!

    이 사람이 재테크를 못해서 그렇다고 할 것인가?

    누구처럼 그 흔한 부동산 투기도 하지 않았다.



    재산이 없어도 깨끗한 정치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이 사람!

    내가 그 지지자란 것이 이렇게 자랑스러울 수가 없다!



    돈도 조직도 없다는 이 사람!

    돈이 없으니 개미들이 돈을 만들어 주는 이 사람!

    조직이 없으니 개미들이 조직이 되어주는 이 사람!

    이 사람도 아마 지지자인 나처럼 행복하고 자랑스러울 것이다.



    얼마나 신선한가?

    새로운 정치는 이렇게 해서 시작되는 게 아닐까?



    그 많은 모함과 구박 속에서도 꿋꿋이 견디고 앞만 보고 달려왔다는 이 사람!

    이 사람의 연설이 많은 사람들의 가슴을 출렁거리게 하고 열렬히 지지하게 만드는 것은

    단지 말을 잘해서, 연설을 잘해서 그런 것이 아니다.



    수려한 단어를 늘어놓고, 청산유수 흘러가는 말의 곡예를 펼친다고 연설을 잘하는 것은 아니다.

    그 말 속에 '진정한 마음'이 담겨 있지 않으면 많은 사람에게 감동을 줄 수가 없다.

    그의 연설을 듣고 눈물을 흘릴 수 있다는 것은 마음과 마음이 통한 까닭이다.

    그의 '丹心'을 알아차려버린 사람만이 그의 메시지를 가슴으로 마주쳐

    깊은 마음속의 우물을 길어 눈으로 내보내는 것이다.



    정치가 죽고, 신의가 죽은 이 대한민국에

    너무나 정치인답지 않고, 너무나 신의가 넘쳤기에

    원칙과 상식이 무너진 정치판에서 따돌림을 당해야 했던 이 사람!



    이 사람의 오늘 모습이 그토록 아름다운 이유는

    써도 써도 끝나지 않을 '2007 대한민국, 유시민의 전설'이 될 것이다.


    -시민광장
  • ?
    2007.09.14 17:21
    국민연금은 어떻게 됐나요?
  • ?
    어쩌냐.. 2007.09.15 11:36
    유시민 오늘 사퇴했다던데 유티즌들은 어쩌냐.
  • ?
    으하하 2007.09.15 13:17
    2007년 유시민의 전설이 될 것이다???? ㅋㅋ
  • ?
    도용환 2007.09.15 20:35
    ㅎㅎ..그렇게 재미있으세요?
    대선은 아직도 멀었는데..
    유시민님이 정계은퇴라도 하셨답니까?
    경선포기하면서 이해찬후보를 지지했으면 대다수 유티즌은 그 뜻을 따를겁니다.그런 다음 이해찬후보는 문국현후보와 단일화하게 될지도 모르고 그렇게 된다면 어느 한분으로 지지가 합쳐질테고 그럴리는 없겠지만 그 어느 한분이 만약 이명박후보를 지지하면 또 그리로 갈 수도 있겠지요??ㅎㅎ
    유시민의 전설은 끝나지 않았습니다.
  • ?
    파리줌마 2007.09.15 22:10
    오늘 제대로 펴보지도 못한 한 젊은 정치인이
    절규하는 심정으로 희망을 가슴속에
    그냥 묻어버렸습니다.
    권력과 조직도 없이 뛰어든 싸움판에서
    그의 좌절에 함께 아파하지만
    그렇다고 그가 옳았다고 할 수 없습니다.
    우리는 실패하고 아파하는 감성의 지도자가 아니라 무엇이든 해낼 수 있고 어떤 어려움도 거뜬하게
    더불어 짊어질 수 있는 선진국으로 도약할
    <개혁과 개척의 지도자>를 염원했습니다.
    그를 지지한 파리의 유티즌들을 비웃어도
    너무 당연합니다.
    하지만 지지했고 참여했던 그 순간만은 참으로
    행복했습니다.
    그래도 악성이든 애정이든 관심을 가져주신
    프랑스 넷벗들께 진심으로 감사함을 전합니다.

    항상 백성은 오래 살아남아 결국은 옳은 길을
    묵묵히 갑니다.
    신념을 갖고 두눈 부릅뜨고 외국에서나마
    대한민국이 미래를 향해 걷는 걸음걸음을
    지켜봐줍시다.
    마지막으로
    <파리줌마의 지지철회이유서>는
    유티즌의 시민광장에 (usimin.co.kr)에
    올려두었습니다.
  • ?
    참~나 2007.09.21 22:18
    잘 들노시고 계시는군요.
    우짜 언제나 파리에서 노빠들이 없어질꼬...쩝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프랑스존 "여론과 사회" 글쓰기에 대하여... webmaster 2004.09.08 16432 174
656 제언.의견 ‘돌 맞을 자에게는 돌을, 꽃 받을 자에게는 ... 17 ovni 2007.08.26 7405 625
655 제보.고발 보증금 문제 해결 되었습니다. 10 roland 2007.03.01 15320 527
654 제언.의견 I> 한인커뮤니티의 불법민박, 건전한 방... 45 kspro 2007.02.12 18899 275
653 제보.고발 400억짜리 주택? 150 시민연대 2006.11.09 29508 232
652 고민.상담 남친이 있는 프랑스로 가야할지.. 말아야 할... 19 이루리 2007.03.29 22878 201
651 제보.고발 이사온 지 1달만에 새집을 구해야 하다니... 4 pas mal 2008.07.22 3898 180
650 제보.고발 픽업맨들에게 고함. 116 소리샘 2006.06.24 20082 173
649 제안.건의 파리 항공편 개선 될 수 있도록... 26 jjoo 2007.01.11 18834 172
648 제안.건의 한국 관련 행사들을 보면서 45 leventdansant 2006.06.23 19019 158
647 기타 정말 뻔뻔하네요 37 tom 2007.04.20 8169 135
646 토론.발제 주불대사관은 섬세함을 더 발휘해 주시면 어... 5 안개비 2008.07.03 3973 134
645 토론.발제 길을 가다가 프랑스인에게 황당한 일을 당했... 38 두리뭉실 2006.08.01 14472 124
644 기타 Oh happy days ~ 11 도용환 2006.06.05 2618 119
643 제안.건의 [Left Side Story] '왼쪽 이야기 유럽편' file 비단터 2008.07.26 2798 118
642 제안.건의 파리 한글학교 건물매입 추진협회, 모금 총... 2 시민연대 2008.06.10 3288 117
641 고민.상담 어처구니 없는 voisine 5 누누스 2007.04.01 12495 117
640 제안.건의 동포사회와의 대화 건의사항 5 시민연대 2007.01.29 12181 117
639 토론.발제 재미있는 프랑스 ^_^ '23세 대통령 아들', ... 4 S2 cla S2 2009.10.23 4374 114
638 제안.건의 프랑스 생활 5 1er 2007.01.29 13207 113
637 제안.건의 문화예술분야 온라인 불한사전 어떨까요... 퍼프 2009.12.12 3061 112
636 제언.의견 II > 한인커뮤니티의 불법민박, 건전한 ... 3 file kspro 2007.02.28 12158 112
635 고민.상담 항상 어딘가에 방법이 있겠죠? 17 Yoon 2006.12.09 13023 109
634 제안.건의 프랑스에서 공사를 맡길때...의 조언 3 etreetavoir 2009.11.29 2782 108
633 토론.발제 어떻게 인간이 한 짓이라고 말 할 수 있겠습... 8 Léa 2009.09.30 3420 1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