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A86
조회 수 8331 추천 수 1084 댓글 1




'꿈의 레이스' F1 그랑프리, 2010년 한국 개최
[연합뉴스 2006.10.02 14:33:48]


(서울=연합뉴스) = 세계적인 자동차 레이스대회인 포뮬러 원 그랑프리(F1 그랑프리)가 2010년부터 한국에서 열린다.


F1 대회를 관장하는 포뮬러 원 매니지먼트(FOM) 버니 에클레스톤 회장과 박준영 전남도지사, 정영조 코리아오토밸리 오퍼레이션(KAVO) 대표는 2일 오전 중구 소공동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F1 월드 챔피언십 코리아 그랑프리 유치 조인식을 갖고 이를 공식 발표했다.


이에 따라 그 동안 올림픽, 월드컵을 모두 연 국가 가운데 유일한 F1 미개최국이었던 한국도 세계 3대 스포츠 행사에 빠짐없이 동참하는 스포츠 문화 선진국 대열에 올라서게 됐다. 또 자동차 10대 생산국 가운데 유일무이한 F1 불모지라는 오명을 씻게 되어 한국 자동차산업의 대외적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


F1 그랑프리는 11개 팀 22명의 드라이버가 매년 17-18개국을 순회하며 레이스를 펼치는 월드 챔피언십이다. 이 대회에는 배기량 2,400cc급 780마력 8기통 엔진을 얹은 1인승 경주차가 쓰이며 대당 경주차 가격은 100억 원에 이르고, F1팀 전체의 연간 예산은 2조 7,000여 억원으로 이는 국산차 300만대를 팔아서 남기는 마진과 같은 규모다. 올 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선언한 페라리팀 드라이버 미하엘 슈마허(38,독일)의 경우 팀 연봉과 기타 개인 소득을 합해 연간 800억 원의 수입을 거두는 국제적 스포츠 스타로 유명하다.


F1 코리아 그랑프리는 2010년부터 7년간 전남 서남해안관광레저도시 개발 구역 내에서 펼쳐지는데, 경기장은 전남 영암군 일대 150만평 부지에 길이 5.450km의 트랙을 갖춘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 및 모터사이클 전용 경주장으로 건립된다. 이 경주장은 2007년 착공해 2009년 말까지 완공될 계획이며, 전남 서킷은 총 17개의 코너로 구성된 F1 전용 트랙과 국내 자동차경주 및 테스트 주행에 적합한 11개 코너의 상설 트랙(3.045km) 등 2가지 형태로 변환해 쓸 수 있다.
특히 코스 가운데 세계 F1 서킷 가운데 가장 긴 1.15km의 직선 가속구간을 만들어 순간 최고시속320km를 넘는 스피드의 쾌감을 맛보도록 한 점이 특징이다.
서킷의 설계는 F1경주장 건립의 거장이라 불리는 독일 헤르만 틸케가 담당해 국제적인 관심을 집중 시키고 있다. 틸케는 90년대 이후 새로 지어진 모든 F1 경주장을 만든 독보적 위치의 모터스포츠 전문 건축가다.


F1의 높은 경제문화적 가치를 노린 해외 국가들의 신규 유치 경쟁 때문에 계약 성사가 쉽지는 않았다. 새로운 경제 강국으로 부상중인 러시아를 중심으로 멕시코, 싱가포르, 그리스, 남아프리카공화국, 두바이, 인도 등 7개국이 F1 신규 개최권 확보를 노리고 있었다. F1 그랑프리를 연간 19회 이상 치르는 것은 물리적으로 힘들기 때문에 현행 개최국 가운데 일부가 탈락 해야만 새 개최권이 배정된다.


KAVO는 "F1 그랑프리 한국 유치는 치열한 경쟁 끝에 얻은 결실"이라고 소개하며 "러시아, 멕시코, 싱가포르 등 7개 나라가 F1 신규 개최권 확보를 노리고 있었다. 지난 6월 FOM사가 F1 한국 개최를 결정했고 개최지인 전남도는 지난 9월13일 민관합작 기업인 KAVO를 설립, F1 운영 조직을 구축함으로써 구조적 준비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전남도가 F1 대회 유치에 나선지 1년반 만에 드디어 결실을 맺게 된 것이다.


F1을 움직이는 수장인 버니 에클레스톤 회장은 이날 조인식에서 "F1 그랑프리는 자동차산업 기술이 발달된 한국에 새로운 문화 충격을 가져다 줄 것"이라며 "2010년 첫 대회 성공적 개최를 위해 한국인 F1 드라이버 육성과 한국팀 참여가 이뤄지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준영 전남 지사는 환영사를 통해 "서남해안 관광레저기업도시 개발 계획의 선도 사업인 F1 그랑프리 성공을 통해 한국 국가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고 전남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KAVO 관계자는 "1950년 시작돼 올해로 56년의 역사를 맞이한 F1 그랑프리는 관중 동원과 TV 시청자 규모에서 월드컵 축구, 올림픽과 함께 세계 3대 스포츠 이벤트로 꼽힌다"면서 "2005년 F1 서킷에 입장한 관중수는 총 400만 명을 넘었으며 이는 경기당 평균 20만 명 수준으로 2002년 한일월드컵 축구대회 64경기의 32만명 관중보다 많은 수치"라고 설명했다.
또 지난 해 184개국에서 F1 전 경기가 중계돼 5억8천만 명이 시청했고 이 같은 가치 때문에 202개 이상의 기업이 F1팀의 후원사로 참여하는 등 글로벌 스포츠 마케팅의 주요 무대로 활용되고 있다.


이날 발표회 및 조인식에는 플라비오 브리아토레 F1 르노팀 대표, 마테오 본치아니 F1 페라리팀 아시아-퍼시픽 미디어 담당 이사 등 F1계의 핵심인물이 대거 참석해 한국 그랑프리에 대한 해외의 높은 관심을 대변했다.


한편 F1경기를 주관하는 세계 국제자동차연맹인 F.I.A.(Federation Internationale de l’Automobile)는 프랑스 빠리 콩코드광장에 위치하고 있다.

  • ?
    A86 2006.10.10 08:27
    'F-1황제' 슈마허, 현역 마지막 대회 4위로 마감 [마이데일리 2006.10.23 08:58:14]

    [마이데일리] `F-1의 황제` 미하엘 슈마허가 (37.페라리)가 4위로 화려한 현역 생활을 접었다.

    17차 시리즈 종료 시점까지 지난 시즌 종합 우승자인 페르난도 알론소(르노)에 10점이 뒤지며 사실상 종합 우승 탈환이 불가능했던 슈마허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에서 펼쳐진 올시즌 F-1 마지막 대회인 상파울루 시리즈에서 믿을수 없는 투혼의 레이스를 펼치며 많은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출발선에서 10번째로 출발해 초반부터 쉽지 않은 레이스를 펼친 슈마허는 설상가상으로 레이스 초반인 9바퀴째만에 왼쪽 뒷바퀴에 문제가 생겨 최하위로 쳐지는 불운을 겪기도 했다. 르노 소속의 지안카를로와 접전을 벌이던 도중 타이어에 문제를 일으킨 것. 아직까지 페라리 머신의 타이어에 어떤 문제가 발생했었는지에 대해서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고 있다.

    예상보다 일찍 피트스톱으로 향해 타이어를 교체한 뒤 슈마허의 분전은 시작됐다. 레드불의 로버트 돈버스를 시작으로 비탄토니오 리우치, 닉 하이트펠트 등을 모두 따라잡은 슈마허는 종료 9바퀴를 남기고는 5위를 달리던 피지켈라까지 추월하는 저력을 보였다. 이후 슈마허는 3바퀴를 남기고 2007년 다음 시즌부터 슈미의 바통을 이어 페라리를 타게 될 4위 키미 라이쾨넨을 접전끝에 제치며 끝내 4위를 차지하기에 이르렀다.
    출발선에서 10번째로 시작해 최하위 18위까지 쳐졌다가 4위까지 올라서는 믿을 수 없는 레이스를 펼친 것.
    브라질 레이스에서 결선 1,2위보다 레이스 내내 가장 빠른 속도로 무섭게 레이스를 마친 슈마허가 만약 타이어가 펑크나지 않았다면 결과는 모를 일이다. 그러나 오늘 슈마허의 무서운 질주만으로도 충분히 그가 위대한 레이서임은 부인할 수가 없는 사실이다.

    슈마허가 놀라운 분전 끝에 현역 마지막 레이스를 멋지게 마친 가운데 이날 경기에서 가장 큰 기쁨을 누린 레이서는 알론소였다. 브라질 시리즈에서 2위를 차지한 알론소는 8점의 포인트를 추가해 총 134점을 획득함으로써 지난 시즌에 이어 종합 우승 2연패를 달성하는데 성공했다.
    한편, 폴 포지션을 차지하며 여유있는 레이스 끝에 알론소를 18.659초 차이로 따돌리고 우승한 필리페 마사(페라리)는 고향인 브라질에서 시즌 2승째를 거두며 종합 3위를 달성했다.

    역대 스포츠 스타중 수입이 가장 많았고 현존하는 최고의 스포츠 스타인 슈마허지만 평소 자선 및 구호활동에도 열정적이어서 많은 팬들로부터 존경을 받았고, 화려한 경력에 비해 스캔들없이 가정에 충실해 모범적인 스포츠맨상이었던 슈마허. 독일에서의 그의 별명은 "장모가 사랑하는 사위"였다니 얼마나 가정적인지를 엿볼 수 있다. 쓰나미 사태때는 1000만 달러(105억원)의 기부금을 내놓았지만, 딸 기나(9)와 아들 믹(7)에게는 일주일에 단 2유로(약 2400원)의 용돈을 준다는 뉴스가 화제가 되기도 했다. 가난한 카트 수리공의 아들로 16년동안 F1 역사를 다 바꿔놓은 장본인이 슈마허이다. F1을 모르는 사람조차 미하엘 슈마허라는 이름은 익히 알고 있을 정도. 축구황제 펠레가 슈마허의 은퇴식에서 "떠날 때를 아는 진정한 챔피언"이라고 찬사한 바와 같이 아직도 기량이 녹슬지 않았음에도 명예롭게 은퇴를 결행한 슈마허야말로 스포츠 정신이 무엇인지 가르쳐 주는 것 같다.

    비록 "Schumi"는 떠나지만 새로운 "Kimi"가 페라리의 legend를 되찾길 바란다.

    [마이데일리/중알일보 발췌]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2 칭찬.격려.감사 하나식품 사장님께 감사하는 마음 전하... versailles 2010.09.23 1832
141 사는얘기 하늘의 아름다움 사랑그리기 2008.12.01 1222
140 사는얘기 하루만 참으세요. 4 혹시나 해서 2009.05.03 2854
139 사는얘기 하소연할 곳이 마땅치 않아, 여기에 써요. 2 David511 2019.12.12 1053
138 이미지 하하. 김정은, 게임의 스승 7 공간조아 2018.02.09 195
137 사는얘기 학생들만을 위한 커뮤니티 '과방'소개 file 과방 2017.10.21 268
136 기타 학원비 바로 할인 받을 수 있는 사이트 LUTH 2017.09.24 239
135 좋은글 한 가지만 기억하라 캐모마일 2019.05.06 34
134 기타 한 번 쉬어간다 캐모마일 2019.03.14 26
133 사는얘기 한 영혼을 보내면서...'삼가 고인의 명... 3 kspro 2009.01.30 3046
132 사는얘기 한 외국유학생의 체류증 전환記(연재 끝) 3 aiwoderen 2006.08.27 11466
131 사는얘기 한 외국유학생의 체류증 전환記(연재1) aiwoderen 2006.07.08 10276
130 사는얘기 한 외국유학생의 체류증 전환記(연재4) aiwoderen 2006.07.29 9475
129 사는얘기 한 외국유학생의 체류증 전환記(연재5) aiwoderen 2006.08.05 9247
128 사는얘기 한 외국유학생의 체류증 전환記(연재6) aiwoderen 2006.08.11 9183
127 사는얘기 한 외국유학생의 체류증 전환記(연재7) aiwoderen 2006.08.19 9934
126 좋은글 한가위 민족 특집 은솔 2011.09.08 1009
125 사는얘기 한가위축제 2 chance 2013.10.03 1339
124 사는얘기 한국 TV 무료시청 안내 사임당 2017.03.25 505
123 사는얘기 한국 TV드라마 시디 바꿔봅시다.. 1 시몬 2006.03.08 63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7 68 69 70 71 72 73 74 75 76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