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낙서

요즘 아이들..~~

by aiwoderen posted Oct 16, 200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너무나 성숙한 [요즘 아이들] #1 #2



    ***** 요즘 아이들 #1 *****


    엄마가 외출하려고 화장을 하고 옷을 이것저것 입어보고 있었다.


    곁에서 보고 있던 7살 짜리 아들이 속옷 차림의 엄마를 보며 말했다.


    " 히야~~~! 울 엄마도 섹쉬하다~~~ 햐~ 햐~ "


    그 말을 들은 엄마가 화를 내며 야단을 쳤다.


    " 이 녀석이~~ 쪼만한게 게 말투가 그게 뭐야? "


    그때 가만히 보고 있던 9살 짜리 아들이 동생에게 넌지시 건네는 말~!


    " 거봐~ 임마~! 임자 있는 여자는 건드리지 말랬잖아!!!!!!!! "


    -------------------------------------------------------------------

    ***** 요즘 아이들 #2 *****


    꼬마 셋이 모여서 텔레비전을 보고 있었다.


    주인공들의 가벼운 키스신이 나오자.


    7살짜리 : 형! 형! 저~~~ 사람들 지금 뭐하는거야?


    8살짜리 : 음..저건 사랑하는 사람들이 키스하는거야.


    9살짜리 : 근데..............어째 좀 서툴다!!!!!!!!!!!!!!



    너무나 성숙한 [요즘 아이들] #3 #4


    ***** 요즘 아이들 #3 *****


    동네 놀이터에서 꼬마들이 모여서 재미있게 소꼽놀이를 하고 있었다.


    이것을 옆에서 지켜보던 아이들이 말했다.


    6살짜리 : 나도 저런 시절이 있긴 있었는데.......휴우~~~~~!


    7살짜리 : 생각하면 뭘 해! 다아~~~ 지난일인걸...아휴!!!!


    8살짜리 : 휴~~~~~~! 난 학교 갔다오면 쟤들 보는 재미에 산다니까!!!



    -----------------------------------------------------------------

    ***** 요즘 아이들 #4 *****


    육교 밑에서 세 꼬마가 놀고 있었다.

    이때 육교 위에서 초~!미니스커트를 입은 여자가


    조심스레 내려오고 있었다. 이를 본 꼬마들~~~!


    6살짜리 : 히야~!!!! 삼삼한데~~~~!!!!!!!!


    8살짜리 : 얌마~! 저런 모습은 삼삼하다고 하는게 아냐!

      섹쉬하다고 하는거야!!!


    내려오면서 꼬마들이 하는 얘기를 다 들은 여자가 다가와서는

    꼬마들에게 꿀밤을 쥐어박으며 꾸짖었다.


    " 쪼만한 것들이 아주 못돼먹었구나! "


    이때 옆에서 지켜보고 있던 10살짜리 꼬마가 정중하게 말을 하는 것이였다.


    " 이 따샤들~! 어서 사과 못해~!

      아가쒸...제 동생들의 실례를 용서해 주십시오.


    그리고 제가 사과하는 의미에서 커피라도 한잔 사드리면 알될까요? "


    속았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