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칭찬.격려.감사
2004.06.07 15:08

예쁜 오렌지

조회 수 6829 추천 수 825 댓글 3
얼마전에 이곳에서 자전거를 드린다는 광고를 냈었습니다.
제일 먼저 가져가시겠다고 메일 주신분께 드렸고요.
그런데 그분. 자전거 가지러 온날 오렌지를 한봉다리 사오셨더군요

개인적인 사정으로 그동안 멀쩡한 가구들, 여기저기 통해 원하는분들께  꽤 많이 드려왔는데,
물건 가지러 오면서 과일 사오는 손을 그날 처음 보았습니다.

맞어.. 빈손이 미안해 과일봉지를 들고 가는 마음..
이거 한국인들에게서만 볼수있는 정이었지..
정말 너무도 오랫만에 그 정서가 기억 나더군요.
모든게 정확한 계산으로만 이루어지는 파리에서 제가 그동안 너무 삭막하게 살아와서 그랬나봐요.

아이를 안고 얼굴도 못본채 정신없이 보내드렸지만
남기고 간 오렌지 한가득 봉지를 들고 생각했습니다.

아는 사이도 아니고,
다시 볼 사이도 아닌데
중고 그냥 준다니 와서 가져가기만 하면 되는데
일부러 발길 옮겨 오렌지를 사 넣었을 손을 생각하니
그 마음이 너무 예쁘고 곱게 느껴지는 거 있죠.
입장 바꿔 제가 필요한 물건을 광고덕에 받으러 가는것였어도 전 그런생각 못했을것 같아요. 왜 공짜루 주는지. 더럽진 않으려는지. 쓸만한 물건이긴 한건지 의심부터 했을지도 ^^;;

어떻게 생각하면 별 일 아니거나 아주 작은일인것 같지만..
아무튼 전 참 감사했답니다.

오렌지 맛있게 먹었구요..
아이들도 참 예쁘게 키우실거 같애요 ^^
  • ?
    Jinny 2004.06.07 15:08
    맞아요.
    주는 사람은 아무런 댓가를 바라지 않고...,
    받는 사람은 고마운 마음을 갖는다면
    이처럼 모든 분들의 가슴이 따뜻해지지 않을까 싶네요.

    파리 한인사회가 늘 이런 훈훈한 이야기들이 오가는 곳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04]
  • ?
    mmeIM 2004.06.07 15:09
    별 생각 없이 들어온 코너에서 반가운 글을 만났네요.
    아주 좋은 자전거 주셔서 너무 고맙구요.
    아이들이 좋아하면서 타고 있습니다.

    무언가를 공짜로 주겠다는 사람이 적어서
    사실 처음엔 의심도 했었어요.
    혹시나 거의 못 쓸 물건이 아닐까??
    그런 생각을 한 게 미안할 정도로 새 자전거 더군요.
    잠시나마 그런 생각 한거 죄송해요.

    오렌지 한 봉지에 담긴
    제 고마운 마음 읽어주셔서 고맙구요.

    저도 파리에 온 지 얼마 안되서
    정이 안 들었었는데,
    이런 분 덕분에 그래도 살만한 곳이란 생각이 드네요.
    가족들 모두 건강하시구요.
    즐거운 파리생활 되세요.. [08]
  • ?
    고개길 2004.06.12 00:07
    너무 아름다운 이야기이네요.
    한폭의 아름다운 그림을 감상하는 것 같아요.
    두 분은 참으로 착한 분이시네요.
    진짜 파리의 멋진 만남, 좋은 만남이네요.
    ㅜㅜㅜ 나두 님들과 같은 분들을 만나고 싶다.[01]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2 사는얘기 와 보십시요 kdw 2004.05.29 19758
1561 칭찬.격려.감사 천사 Mlle. Lee님께... 4 곽정은 2004.06.07 19472
» 칭찬.격려.감사 예쁜 오렌지 3 엄마 2004.06.07 6829
1559 칭찬.격려.감사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은... solee 2004.06.07 9358
1558 칭찬.격려.감사 나보다 더 나를 사랑해주는 사람들 1 brume 2004.06.07 7769
1557 기타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에 관하여 채호준 2004.06.08 6709
1556 기타 참으로 기쁜 축복의날 시간 안내 kdw 2004.06.27 6389
1555 기타 고국사랑 현장 답사 kdw 2004.06.28 6657
1554 기타 다시보아도 멋진...2002 월드컵 감동의... 2002 2004.06.30 7003
1553 기타 아신다면... 1 Godpeople 2004.07.02 6281
1552 기타 합창단 단원모집 신재상 2004.07.03 7106
1551 유머.낙서 만약에?.....조선시대에 채팅을 한다면... 3 aiwoderen 2004.07.10 6666
1550 사는얘기 프랑스에 산다는 것 1 Anne 2004.08.13 7955
1549 기타 보라! 페미니즘을 위장한 박근혜의 정... 20 다시퍼옴 2004.08.16 5785
1548 기타 싸이트 관리하시는 분께 10 오해 2004.08.17 6083
1547 기타 이런 쓰레기들은 어떻게 처리를.... 1 신재상 2004.08.18 6002
1546 기타 전통한식 문화에 대해서... 1 조종욱 2004.08.21 7482
1545 기타 이것이 바로 우리가 원했던 것이다 ! 12 괜찮네 2004.08.28 5736
1544 기타 긴 글이지만 유익한 글 bluesky 2004.09.01 6451
1543 기타 세계 정세의 흐름(5) kdw 2004.09.03 62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9 Next
/ 79